• UPDATE : 2019.6.17 월 14:49
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바이엘코리아, '엘레뉴' 온라인 판매 기념 ‘마더스 데이’ 개최140명 예비맘 대상 뇌과학자 정재승 교수와 산부인과 홍순철 교수 강의 진행
  • 김윤미 기자
  • 승인 2019.04.15 12:11
  • 최종 수정 2019.04.15 12:11
  • 댓글 0

바이엘코리아는 지난 13일 자사의 임산부용 멀티비타민 '엘레뉴' 온라인 판매를 기념하기 위해 서울 중구 코리아나 호텔에서 예비맘 140명을 대상으로 ‘바이엘 마더스데이’ 행사를 개최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바이엘 마더스데이는 ‘임신을 계획한 날부터 아기를 만나는 날까지’라는 주제 아래 예비맘들에게 임신과 출산에 대한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날 행사는 임산부의 신체적, 정서적 변화와 태아의 성장발달에 대한 이해를 돕는 강의들로 구성됐다.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정재승 교수

첫 번째 강의는 ‘알쓸신잡’ 등 교양예능 방송을 통해 대중에게 친숙한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정재승 교수가 ‘뇌과학적으로 풀어본 임산부 심리이야기’란 주제로 진행했다.

정재승 교수는 “엄마는 임신 중 아이와 애착이 형성돼 태어나자마자 친밀하지만, 아빠는 그렇지 못하다. 임신 중 남편과 대화를 많이하고 스트레칭 등을 함께하며 아이가 뱃속에 있다는 것을 인지시켜주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말하며, “이것이 아기가 태어나자마자 아빠와 아이가 바로 깊은 관계가 될 수 있도록 하는 방법이며, 남편을 아빠 육아로 이끄는 지름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지는 두 번째 강의는 ‘임신 중 아기의 신경발달 어떻게 도울 것인가’라는 주제로 고려대 안암병원 산부인과 홍순철 교수가 맡았다.

고대안암병원 산부인과 홍순철 교수

홍순철 교수는 임신 중 아기의 신경발달을 위해 임신부들이 알아야 할 정보들을 명쾌하게 설명하며 참가자들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시간을 가졌다.

홍순철 교수는 “많은 여성들이 임신 6~7주 정도에 처음으로 산부인과를 찾는데, 아기의 신경발달은 그 전부터 이루어진다”고 말하며, “임신을 준비하는 시기부터 고른 영양섭취를 하는 것이 중요하고, 특히 임신하기 2~3개월 전부터는 아기 신경발달에 필요한 엽산, 비타민B군, 비타민D 등을 보충제를 통해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한편, 바이엘코리아 컨슈머헬스사업부는 건강기능식품의 온라인 판매에 대한 소비자의 니즈가 높아짐에 따라 4월부터 엘레뉴의 온라인 판매를 시작했다.

바이엘코리아 컨슈머헬스 사업부 김현철 대표는 “요즘은 예비맘들이 영양보충제의 중요성을 잘 알고 있고 온라인을 통해 직접 제품을 비교하고 구매하는 경향도 뚜렷해졌다"고 말하며, "이를 반영해 온라인 유통채널을 확보하고 4월부터 엘레뉴의 온라인 판매를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윤미 기자  kym@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절제 불가능한 3기 비소세포폐암 치료에 '임핀지'
  • [카드뉴스] 병원 직원들의 고민?
  • [카드뉴스] 그 마음, 예술로 위로할게요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