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4.20 토 07:56
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로봇 휘플수술 성공
  • 송수연 기자
  • 승인 2019.04.15 11:29
  • 최종 수정 2019.04.15 11:29
  • 댓글 0
건양대병원 외과 최인석 교수가 로봇 휘플수술 집도를 위해 환자의 병변부에 로봇 팔을 도킹(결합)하는 모습(사진제공: 건양대병원).

건양대병원은 로봇수술센터장인 외과 최인석 교수가 중부권 최초로 담도암 환자에게 로봇 휘플수술(Whipple operation)을 성공했다고 15일 밝혔다.

담도암으로 진단받고 로봇 휘플수술을 받은 50대 남성은 순조롭게 회복돼 퇴원했다.

휘플수술은 담도암, 췌장두부암, 팽대부암, 십이지장암 등 팽대부 주위에 발생하는 종양에 주로 적용되는 수술이다. 장의 일부, 담낭, 담도, 십이지장, 췌장두부, 소장 일부분을 절제하고 남은 췌장과 담도, 위장에 소장을 문합하는 외과 수술 중 가장 고도의 기술을 요하는 수술이기도 하다.

특히 로봇수술의 경우 복강경 수술과 비교해 췌장 및 담도와 소장과의 문합에 용이한 장점이 있다.

최 교수는 “휘플수술은 광범위한 절제로 인해 합병증 발생위험이 높고 장기별 정밀한 접합술을 요하는 고난도 수술“이라며 “수술의 성공률과 안정성이 최우선적으로 고려돼야 하는 만큼 로봇수술을 선택해 만족할만한 결과를 얻었다”고 말했다.

송수연 기자  soo331@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병원 직원들의 고민?
  • [카드뉴스] 유방암‧전립선암 환자의 뼈건강을 지켜라
  • [카드뉴스] 아픈 사람이 나쁜 사람으로 내몰리지 않는 사회 만들어야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