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3 수 10:27
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유한양행, 길리어드와 신약 공동개발 소식에 주가 급등미국 길리어드와 비알콜성 지방간 질환 신약 라이선스 및 공동개발 계약 체결
  • 이혜선 기자
  • 승인 2019.01.07 12:34
  • 최종 수정 2019.01.07 12:34
  • 댓글 0

유한양행이 미국 제약기업 길리어드(Gilead Science)와 비알콜성 지방간 질환(NASH) 치료 신약후보물질의 라이선스 및 공동개발 계약을 체결했다는 소식에 주가가 급등했다.

전일 22만원이었던 유한양행의 주가는 현재 23만6,000원으로 오른 상태다.

유한양행

이번 계약에 따라 유한양행과 길리어드는 2가지 약물표적에 작용하는 합성 신약 후보물질에 대해 개발 및 사업화 권리를 갖는다. 길리어드는 전 세계 사업화권리를, 유한양행은 한국 사업화권리를 갖게 된다.

양사가 함께 비임상 연구를 공동으로 수행하며, 길리어드는 글로벌 임상 개발을 담당하게 된다. 유한양행은 이번 계약에 따라 계약금으로 미화 1,500만 불을 받게 되며, 개발 및 매출 마일스톤 기술료 미화 7억7,000만 불과 더불어 매출에 따른 경상기술료를 받게 된다.

비알코올성 지방간 질환(NASH)은 간에 지방 축척과 염증을 특징으로 하는 만성 진행성 질환으로서, 간손상 또는 섬유화를 유발해 간기능을 손상시킨다.

가교섬유증(F3) 또는 간경변 (F4)으로 정의되는 진행된 섬유증을 갖는 NASH 환자는 말기 간질환, 간암 및 간이식과 같은 심각한 결과로 발전할 수 있으며 높은 사망 위험성을 갖게 된다.

현재 NASH 환자의 치료 방법은 매우 제한적이며, 많은 제약사들이 이를 치료하기 위한 약물을 개발 중이다.

이혜선 기자  lh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아픈 사람이 나쁜 사람으로 내몰리지 않는 사회 만들어야
  • [카드뉴스] 다제내성결핵 치료지침, WHO 속도 못 쫓아가는 한국?
  • [카드뉴스] 다발성골수종 치료 대세는 '3제 병용요법'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