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4 토 07:46
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올해 노벨생리의학상, 美 케얼린 교수 등 3명 공동수상산소 농도에 따른 세포 반응 연구한 케얼린·시멘사·래트클리프 수상자로 선정
  • 송수연 기자
  • 승인 2019.10.07 19:34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 [카드뉴스]글로벌 HIV 치료 트렌드를 이끄는 '빅타비'
  • [카드뉴스]원자력발전소보다 병원이 더 위험하다?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