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4 토 07:46
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암 정보에 대한 환자 만족도 높을수록 갈등 줄어서울대암병원 윤영호 교수팀, 암 환자 625명 대상 분석 결과 발표
  • 정승원 기자
  • 승인 2015.08.20 03:16
  • 최종 수정 2015.08.20 03:16
  • 댓글 0

[청년의사 신문 정승원] 병원에서 제공하는 암 정보에 대한 환자 만족도는 개인과 임상적 특성에 따라 다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암 정보에 대한 환자 만족도가 높을수록 암 치료 의사결정 과정에서의 갈등 정도도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대암병원 암통합케어센터 윤영호 교수팀은 최근 국내 병원의 암환자 625명을 대상으로 병원에서 제공받는 암 정보에 대한 환자 만족도와 암 치료 의사결정 시 갈등 정도를 분석했다.

그 결과, ‘제공받는 암 정보가 불만족스럽다’는 응답자의 비율이 질환 정보에서는 56%, 치료 정보에서는 73%, 기타 의료 서비스 정보에서는 83%로 나타났으며, 전반적으로 약 80%의 응답자가 ‘불만족스럽다’ 로 응답했다.

‘제공받는 암 정보가 불만족스럽다’는 응답자의 비율은 ▲ 여성이 남성보다 1.6배 ▲ 학력수준이 낮을 때(고졸 미만) 1.5배 ▲ 소득이 낮을 때(연소득 2,000만원 미만) 1.4배 ▲ 미혼일 때 1.5배 높았다.

이외에도 ▲ 예후가 좋은 암일 때 2.16배 ▲ 치료 초기 시점일 때 1.5배 높았다.

‘제공받는 암 정보가 불만족스럽다’고 느낄수록 암 치료 의사결정 시 갈등의 정도도 높았다.

‘암 치료 의사결정 시 갈등’이란 환자 및 보호자가 정신적, 육체적 합병증의 발생 위험을 줄이고 의사결정 과정에서 후회를 피하기 위해 어떠한 선택을 할지 불확실한 상태를 뜻한다.

▲질환 정보 ▲검사 정보 ▲치료 정보 ▲병원 밖 기타 지원 정보 ▲문서로 제공 받는 정보 등에 대해 불만족스럽다고 느낄수록 암 치료 의사결정 시 갈등의 정도가 각각 1.7배, 1.9배, 2.9배, 2.8배, 1.8배 높았다.

윤영호 교수는 “최근 병원 내 정보교육센터들이 생기고 있으나 여전히 암환자들은 정보 제공의 부족을 느끼고 있다”며 “책자, 동영상, 인터넷 프로그램 등 환자의 요구에 맞는 다양한 형태의 정보를 개발해 맞춤형으로 제공할 필요가 있다” 고 말했다.

윤 교수는 “이러한 정보제공이 암환자를 둘러싼 의사결정 갈등을 줄여 의료의 질을 높이고 불필요한 의료비용을 줄일 것으로 기대된다”며 “무엇보다 효과적인 정보제공과 환자 교육의 임상시험, 이후의 건강보험 급여 적용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이번 연구결과는 저명한 국제 암학술지인 ‘Annals of Oncology’ 최신호 에 게재됐다.

정승원 기자  origin@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승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 [카드뉴스]글로벌 HIV 치료 트렌드를 이끄는 '빅타비'
  • [카드뉴스]원자력발전소보다 병원이 더 위험하다?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