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2.23 토 10:20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이식대기자수, 실제 기증자보다 10배 많아국내 뇌사기증자 수, 이식대기자 수 대비 1.8%…박윤옥 의원 “인식개선 및 홍보 필요”
  • 양영구 기자
  • 승인 2015.02.02 22:12
  • 최종 수정 2015.02.02 22:12
  • 댓글 0

[청년의사 신문 양영구] 지난해 우리나라 이식대기자 수는 실제 기증자 수보다 10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새누리당 박윤옥 의원이 지난 2일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장기기증자 및 이식대기자 수’ 자료에 따르면 2014년 이식대기자 수는 2만4,857명으로 실제 기증자 수인 2,418명 보다 10배 많았다.

2014년도 기증·이식된 3,818건을 살펴보면 생체장기 이식은 1,906건(49%), 뇌사장기 이식 1,794건(46%), 사망자 각막 이식 118건(3%)이다.

뇌사장기 이식현황을 살펴보면 신장이 807건(44.98%)으로 가장 많았고, 간장 404건(22.51%), 안구 350건(19.5%), 심장 118건(6.57%), 췌장·폐 55건(3.06%), 소장 5건(0.27%) 순이었다.

매년 지속적으로 기증자 수가 증가하고 있지만 지난해의 경우 국내 뇌사기증자 수는 이식대기자 수의 1.8%인 446명에 불과했다.

박 의원은 “의학기술이 발달함에 따라 이식대기자 수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어 기증자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서는 뇌사 기증률을 높여야 한다”며 “사후 유가족 지원정책, 요양기관을 통한 인센티브 제도 등을 통해 뇌사기증에 대한 인식개선과 홍보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양영구 기자  yang09@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영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유방암‧전립선암 환자의 뼈건강을 지켜라
  • [카드뉴스] 아픈 사람이 나쁜 사람으로 내몰리지 않는 사회 만들어야
  • [카드뉴스] 다제내성결핵 치료지침, WHO 속도 못 쫓아가는 한국?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