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4 수 18:13
상단여백
HOME 뉴스 포토뉴스
생각하는 서창석 서울대병원장, 그림자는 말하고 있다!
  • 김형진 기자
  • 승인 2016.11.28 06:00
  • 최종 수정 2016.11.28 06:00
  • 댓글 0













박근혜 대통령의 주치의를 맡았던 서창석 서울대병원장이 2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암병원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었다.

기자들의 질의에 잠시 생각을 잠겨 있던 서 원장은 “모든 약 구입 절차는 경호실 소속 의무실장을 통해 진행돼 비상근인 비서실 소속 주치의의 결재라인에 속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김형진 기자  kimc@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야심찬 치매국가책임제, 2% 부족한 것은?
  • [카드뉴스] 당신은 '갑'입니까?
  • [카드뉴스]내가 먹는 약, '포장'만 봐도 어떤 성분인지 알 수 있다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