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6.19 수 07:19
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디지털 헬스케어 파트너스 ‘엑셀러레이터’ 출범의료전문가들, 스타트업 육성 협업 나서
  • 남두현 기자
  • 승인 2016.06.15 06:52
  • 최종 수정 2016.06.15 06:52
  • 댓글 0
의사 등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여 만든 엑셀러레이터가 14일 출범했다.

디지털 헬스케어 파트너스(DHP)는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에 특화된 국내 유일의 엑셀러레이터로 파트너 전원이 의사 및 헬스케어 전문가로 구성돼 스타트업 육성에 나서기로 했다.

DHP는 성공적인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해서는 IT 및 재무, 마케팅 등 일반 창업 관련 전문성뿐만 아니라 의학적인 전문성까지 갖추는 것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하지만 미국 등 해외와는 달리 국내에는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의 초기 스타트업에 의학적인 자문을 제공하거나 의료계와의 연계, 임상적 검증을 지원하는 전문 엑셀러레이터는 전무한 게 현실.

DHP 최윤섭 대표는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의 가장 큰 고민은 창업 초기에 팀 내 의료 전문가의 부재로 창업 아이디어를 의학적으로 검증하거나, 의료계와의 협업을 추진하기가 어려웠다는 점”이라며 “의료 전문가로 이루어진 디지털 헬스케어 파트너스가 국내에 혁신적인 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이 육성되는 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DHP는 유망 스타트업을 초청해 무료로 의학 자문, 의료계 네트워킹 및 투자 연계 등을 지원하는 ‘DHP 오피스 아워’ 행사를 상시 진행하고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http://www.dhpartners.io/)에서 확인하면 된다.

남두현 기자  hwz@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두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절제 불가능한 3기 비소세포폐암 치료에 '임핀지'
  • [카드뉴스] 병원 직원들의 고민?
  • [카드뉴스] 그 마음, 예술로 위로할게요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