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1 수 15:19
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해외유입 코로나19 환자 수, 각 시도 확진자 수 넘었다25일 0시 기준 검역단계 확진 34명…경기 21명, 대구 14명, 서울 13명 보다 많아
  • 곽성순 기자
  • 승인 2020.03.25 10:36
  • 최종 수정 2020.03.25 10:36
  • 댓글 2

25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환자가 100명 발생한 가운데, 이 중 34명이 검역 단계에서 발견한 해외 유입 환자였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5일 국내 코로나19 환자 발생 현황을 공개했다.

특히 오늘 통계에서 주목할 부분은 검역 단계에서 발견한 신규환자수가 지자체 발생환자수를 넘었다는 것이다.

25일 0시 기준으로 경기에서 발생한 신규환자는 21명, 대구에서 발생한 신규환자는 14명, 서울에서 발생한 신규환자는 13명 등으로 모두 검역과정에서 발생한 환자 수보다 적었다.

전세계적인 코로나19 유행으로 해외 유입 환자 차단 중요성이 커지는 가운데 해외 유입 신규환자 증가가 현실화되는 모양새다.

한편 해외 유입 사례를 막기 위해 지난 22일부터 유럽발 모든 입국자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고 있는 정부는 입국자 급증에 대비, 내국인과 외국인에게 다른 기준을 적용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24일 14시부터 내국인 무증상자는 자가격리를 실시하고 관할 보건소에서 입국 후 3일 이내에 검사를 실시하도록 했다.

외국인은 공항에 마련된 시설격리 후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며, 외국인 중 장기체류자는 음성인 경우 14일간 자가격리 조치를 하고 단기체류자는 능동감시를 수행한다. 또한 이를 통해 확보한 입국자 검사대기 격리시설 중 일부를 유증상자 격리시설로 전환할 예정이다.

정부의 이같은 조치는 해외 입국자 급증 시 검사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고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여러 문제를 해결하고 방역 중심을 무증상자에서 유증상 입국자 중심으로 체계화하기 위함이다.

곽성순 기자  ks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외국인 2020-03-29 23:15:51

    코로나피난처 대한민국 언제까지 코구멍에 면봉 쑤셔가며 검사만할지 . 대한민국으로 비행기값만 내서 도망오면 무료검사에 무료치료비
    전 세계에서 잘한다고 칭찬하니 진짜 잘한줄?
    하루에 100명 넘어서고 있는데 뭐가잘해?
    신천지 족속들 및 주변사람들 찾은거빼고 얼마나 찾았는데. 우리나라 이대로했다가 세계 코로나 끝날때까지 1년이고2년이고 코구멍에 면봉만 쑤시고 있을지 걱정됨. 나라세금이 자국민에 쓰이게좀 합시다. 자영업자들 다망해 뒤지게 되도 공항에세 코구멍만 쑤셔되고 세금만 축내고 있겠지   삭제

    • 123 2020-03-25 11:11:59

      이 정부와 지지자들은 탓하지 않는 모습을 언제쯤 볼 수 있지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 [카드뉴스]글로벌 HIV 치료 트렌드를 이끄는 '빅타비'
      • [카드뉴스]원자력발전소보다 병원이 더 위험하다?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