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18 화 23:40
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동아에스티, 지난해 영업이익 570억원…전년比 44.5%↑슈가논·주블리아 등 ETC 매출 증가…박카스 수출 900억 돌파
  • 정새임 기자
  • 승인 2020.02.13 06:48
  • 최종 수정 2020.02.13 06:48
  • 댓글 0

동아에스티(동아ST)는 별도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매출액 6,122억원, 영업이익 570억원, 당기순이익 650억원을 기록했다고 12일 잠정 공시했다. 전년대비 매출액은 7.9%,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44.5%, 270.3% 증가한 수치다.

동아에스티는 전문의약품(ETC)과 해외수출, 의료기기·진단 사업 등 전 부문이 고르게 성장하면서 실적 증가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ETC 부문은 손발톱 무좀 치료제 '주블리아'와 당뇨병 치료제 '슈가논'이 전년 대비 각각 52.2%, 43.8% 증가하면서 성장을 이끌었다. 기능성 소화불량 치료제 '모티리톤'도 같은기간 27.1% 증가했다. ETC 전체 매출은 3,193억원으로 전년 대비 6.8% 늘었다.

해외수출 부문에서는 결핵 치료제 '크로세린'과 '캔박카스'가 전년보다 각각 30.8%, 26.6% 확대됐다. 특히 박카스는 지난해 905억원어치 수출되면서 1,000억원을 바라보고 있다. 지난해 해외수출은 13.5% 증가한 1,591억원을 기록했다.

의료기기·진단 부문 역시 전년 대비 12.11% 증가한 815억원으로 집계됐다.

동아에스티는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전부문의 고른 성장과 1회성 수수료 수익으로 증가했으며, 특히 당기순이익에는 뉴로보의 미국 나스닥 상장에 따른 평가차익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정새임 기자  same@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새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 [카드뉴스]글로벌 HIV 치료 트렌드를 이끄는 '빅타비'
  • [카드뉴스]원자력발전소보다 병원이 더 위험하다?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