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16 수 15:37
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부음 동정
QI간호사회, '환자안전 전문가 도약' 주제로 학술대회 개최김효선 회장 "질 향상 및 환자안전 이끌 전문가 교육 및 지원체계 마련에 앞장설 것"
  • 이혜선 기자
  • 승인 2019.10.11 06:00
  • 최종 수정 2019.10.11 06:00
  • 댓글 0

한국QI간호사회(회장 김효선)가 지난 10일 세브란스병원 6층 은명대강당에서 ‘질 향상과 환자안전 전담자에서 전문가로의 도약’을 주제로 2019년 가을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학술대회에서는 관련 분야 의료인 약 500여명이 참석, 질 향상 및 환자안전 전문가의 역할과 발전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뤄졌다.

구체적으로 연세대학교 이승은 교수의 ‘환자안전 최신동향’을 시작으로 ▲‘Disclosure: 적신호 사건 발생 시 환자·보호자 정보 공유(서울아산병원 이순행 PI팀장) ▲상급종합병원과 종합병원에서의 질 향상과 환자안전 전략 및 추진 (경희대학교병원 정재희 QI팀장, 일산백병원 최은정 QI팀장) 등의 발표가 있었다.

특강으로 마련된 서울대병원 나상훈 교수의 ‘Empathy’ 시간에는 공감을 통해 의료서비스 패러다임 변화와 이에 대비한 의료인의 노력 등이 다뤄졌다.

이어진 2부에서는 울산대학교 의학대학 이상일 교수의 ‘환자안전 정책의 변화와 전망’ ▲환자안전보고 관리(세브란스병원 박인영 QI팀장) ▲투약안전; 주사용 의약품 안전관리(메디플렉스 세종병원 전진학 감염병센터장)에 관한 개선 사례를 공유하고, 환자안전 문화를 갖춘 의료기관으로 나아가기 위한 질 향상 및 환자안전 전담자의 역할에 대해 토론했다.

김효선 회장은 “학술대회는 의료 환경 및 의료기관에서 일어나는 주요 이슈 등 적용 사례를 통해 질 향상과 환자안전 전담자들이 전략을 계획하고, 한층 높은 수준의 질 향상과 환자안전 활동의 계기가 될 수 있는 자리를 준비했다”며 “질 향상 및 환자안전을 이끌어갈 전문가로서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효과적인 교육 및 지원체계를 마련하는데 앞장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혜선 기자  lh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헤드라인
[쇼피알 364회] 파 프롬 홈의 꿈
[문화·행사]
[쇼피알 364회] 파 프롬 홈의 꿈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의료데이터도 꿰어야 정보다
  • [카드뉴스] 개 키울 자격 6가지는 무엇일까?
  • [카드뉴스]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의 터닝포인트 ‘알룬브릭’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