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20 수 13:02
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부광약품, 싱가포르 제약사 아슬란과 조인트벤처 설립아슬란 AHR 길항제를 기반으로 하는 면역항암제 집중 개발
  • 정새임 기자
  • 승인 2019.10.04 06:42
  • 최종 수정 2019.10.04 06:42
  • 댓글 0

부광약품이 싱가포르 제약사 아슬란 파마슈티컬(이하 아슬란)과 조인트벤처(JV)를 설립해 면역항암제 개발에 나선다.

부광약품은 조인트벤처 설립을 위한 파트너십 계약을 지난달 30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아슬란의 초기 파이프라인인 아릴탄화수소수용체(이하 AhR) 길항제를 기반으로 면역항암제를 개발하는 별도법인 재규어 테라퓨틱스(JAGUAHR THERAPEUTICS, 이하 재규어)를 싱가포르에 설립하고 면역항암제 개발에 집중하기로 했다.

계약에 따라 아슬란은 공동 연구자 마크 그래험(Mark Graham) 박사가 개발한 AhR 기술과 관련된 모든 글로벌 권한을 재규어로 이전한다. 부광약품은 새로운 면역항암제 신약후보물질 발굴 및 신약개발을 위해 총 500만 달러를 2회에 걸쳐 투자 할 예정이다.

아슬란 칼 퍼스(Carl Firth) 대표이사는 "재규어 설립은 면역항암제의 새로운 영역으로 AhR 길항제가 대두되는 현시점에 AhR 길항제 기술의 가치를 알리고, 개발을 촉진시키는 중요한 단계가 될 것"이라며 "부광약품은 신약개발에 있어서 뛰어난 실력을 보유하고 있는 회사로, 이번 조인트벤처 설립을 통해 신약 개발을 빠르게 진행할 수 있고 향후 새로운 임상 단계의 신약후보물질을 통해 아슬란 파이프라인을 풍부하게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부광약품 유희원 대표이사는 "부광약품은 R&D 분야에서 많은 강점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번 계약 역시 부광약품의 R&D 파이프라인을 강화하고 미충족 수요가 있는 질환의 유망한 기술을 초기에 확보하는 전략의 일환"이라며 "새로운 면역항암제 신약후보물질들을 임상 단계로 진입시키기 위해 향후 아슬란과 함께 협력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정새임 기자  same@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새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헤드라인
[쇼피알 369회] 쌉니다 천리마병원
[문화·행사]
[쇼피알 369회] 쌉니다 천리마병원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의료데이터도 꿰어야 정보다
  • [카드뉴스] 개 키울 자격 6가지는 무엇일까?
  • [카드뉴스]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의 터닝포인트 ‘알룬브릭’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