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13 수 15:50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의약품 오남용 심각…약물중독 환자 최근 5년간 7만7000명10대 청소년‧ 20대 청년층 약물중독도 최근 4년 14.8% 증가
  • 곽성순 기자
  • 승인 2019.08.19 06:00
  • 최종 수정 2019.08.19 06:00
  • 댓글 1

약물중독 환자가 한해 평균 1만5,000여명에 달하는 등 의약품 오남용이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약물중독 환자는 1만6,471명으로 2014년과 비교해 1.7% 소폭 감소했으나 대전‧광주‧충남 등 7개 시도에서는 오히려 환자 수가 늘어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청소년‧청년층에서도 약물중독 증가세가 뚜렷해 의약품 오남용에 대한 대책이 필요한 것으로 지적됐다.

바른미래당 최도자 의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관련 자료를 분석해 이같이 밝혔다.

최 의원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약물중독 진료를 받은 환자 수는 7만7,000여명에 달했으며, 지역별 의약품중독 진료인원 현황을 보면, 전체 약물중독 환자 중 경기도가 1만8,492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서울 1만3,355명 ▲부산 5,708명 ▲인천 5,469명 ▲충남 4,760명 ▲대구 4,562명 순으로 약물중독 환자가 많이 발생했다.

2014년 대비 지난해 의약품중독 진료 현황을 분석한 결과 약물중독 환자는 전국적으로 1.7% 감소했지만 17개 시‧도 가운데 5곳의 약물중독자는 오히려 큰 폭으로 증가했다.

최근 5년간 약물중독 환자증가율은 ▲대전이 79.8%로 전체 시도 가운데 가장 높았고 ▲광주 39.1% ▲인천 18.6% ▲충남 15.5% ▲서울 13.7% 등이 뒤를 이었다.

연령별로 보면 ▲40대 약물중독환자가 1만3,330명으로 전 연령층 중 가장 많았으며 ▲50대가 1만1,574명 ▲30대 1만429명 ▲20대 9,088명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청소년‧청년층의 약물중독 환자는 4년 새 각각 15.72%, 14.19% 증가해 80세 이상(19.57%)을 제외한 전 연령층에서 가장 높은 증가세를 보였다.

최 의원은 “약물중독은 마약류뿐만 아니라 식욕억제제, 수면제, 해열제와 같이 일상에서 쉽게 접하는 의약품을 오남용할 경우에도 많이 발생하고 있다”며 “연평균 1만5,000명의 약물중독환자가 발생하는 만큼 의약품 오남용에 대한 보건당국의 적극적인 대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곽성순 기자  ks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홍군 2019-08-19 08:17:55

    중독의 의미는 약물 오남용 만을 의미하는게 아니요, 영어로 poisoning은 허용량 초과 뿐만 아니라 개인적 약물 감수성에 따른 독성 이나 부작용을 의미 하기도 합니다,제대로 알고 국회의원직을 수행하기 바랍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의료데이터도 꿰어야 정보다
    • [카드뉴스] 개 키울 자격 6가지는 무엇일까?
    • [카드뉴스]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의 터닝포인트 ‘알룬브릭’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