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19 월 15:03
상단여백
HOME 뉴스 기관·단체
건양대병원-공주의료원, 고위험 임산부 진료 협약 체결
  • 송수연 기자
  • 승인 2019.08.13 10:40
  • 최종 수정 2019.08.13 10:40
  • 댓글 0
건양대병원과 건양대 명곡의과학연구소, 공주의료원은 지난 12일 오후고위험 임산부 진료 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공주의료원 백대현 진료부장, 정정상 원무과장, 김용환 응급의학과장, 유상주 의료원장, 건양대 이성기 명곡의과학연구소장, 건양대병원 박성수 권역응급의료센터장, 성경모 대외협력팀장(사진제공: 건양대병원).

건양대병원과 건양대 명곡의과학연구소, 공주의료원은 지난 12일 오후 공주의료원 3층 회의실에서 ‘고위험 임산부의 안정적인 진료’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세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고위험 임산부 진료의뢰 및 회송을 통한 진료 편의 제공 ▲의료정보와 의료기술 교류 ▲직원교육 및 학술행사 개최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건양대 이성기 명곡의과학연구소장(산부인과)은 “결혼연령이 늦어지면서 고령 출산과 불임시술이 증가하는 등 고위험 산모가 증가하고 있다"며 "응급상황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의료기관 간 협조체계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유상주 공주의료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공주시 환자들에게 신속하고 정확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긴밀한 협력체계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 소장과 유 의료원장 외에도 건양대병원 박성수 권역응급의료센터장과 성경모 대외협력팀장, 공주의료원 백대현 진료부장, 김용환 응급의학과장, 정정상 원무과장 등이 참석했다.

송수연 기자  soo331@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의 터닝포인트 ‘알룬브릭’
  • [카드뉴스]민감한 Y존 건강 지키는 방법은?
  • [카드뉴스]투석 방식 결정을 위한 '공유의사결정'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