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2.10 화 17:53
상단여백
HOME 뉴스 기관·단체
“심평원 박 과장인데요” 사칭 금융상품 가입 유도 주의심평원, 요양병원 업무포털에 공지 “유사 사건 발생 시 경찰 등에 신고” 당부
  • 김은영 기자
  • 승인 2019.08.12 12:16
  • 최종 수정 2019.08.12 12:16
  • 댓글 0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직원을 사칭해 요양병원 직원들에게 금융상품 가입을 유도하는 사례가 발생하자 유사피해 예방을 위해 심평원이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심평원에 따르면 지난 9일 오전 여수의 한 요양기관에 전화해 자신을 심평원 박희선 과장이라고 사칭한 여성이 A은행 금융상품 판매 건으로 병원을 방문해 병원 직원들에게 홍보·판매하도록 해달라고 요구했다.

해당 병원 측이 공문을 요구하자 “심평원 윗분의 부탁으로 전화를 한 것이니 허용해 달라”며 금융상품 판매를 거듭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심평원은 사실을 파악한 즉시 요양기관 홈페이지에 이를 공지해 유사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알리고, 유사 피해 방지를 위해 이 같은 요구를 받은 경우 심평원과 경찰 등에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심평원 김형호 고객홍보실장은 “심평원에서는 금융상품 가입이나 계약 권유 등 업무 이외의 어떠한 내용도 의료기관에 요청하지 않고 있다”며 “유사한 사례가 발생하면 즉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김은영 기자  key@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바이오의약품 주식에 계속 투자해야 할까?
  • [카드뉴스] 의료데이터도 꿰어야 정보다
  • [카드뉴스] 개 키울 자격 6가지는 무엇일까?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