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19 월 06:39
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부음 동정
건국대병원 김태영 교수, 골절학회 우수 구연 학술상 수상
  • 송수연 기자
  • 승인 2019.06.12 10:17
  • 최종 수정 2019.06.12 10:17
  • 댓글 0

건국대병원은 정형외과 김태영 교수가 대한골절학회 학술대회에서 우수 구연 학술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김태영 교수

수상 논문은 ‘고관절 기저부 골절 환자에서 단일 나사 형태 지연 나사 사용의 높은 재수술 결과 보고’다.

고관절 기저부 골절은 다른 골절에 비해 수술 성공률이 높지 않은 데다 발생률도 낮아 관련 연구가 드물다. 골절학회는 김 교수의 연구가 창의적이고 학문적 가치가 높다고 판단했다.

김 교수는 5개 병원에서 고관절 기저부 골절을 진단받은 환자 사례를 모아 분석했다. 그 결과, 기존 나사 모양인 지연 나사를 사용할 때 수술 실패율이 높아진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김 교수는 두 개 통합 모양이나 칼날 모양의 지연 나사를 사용하면 수술 성공률을 높일 수 있다고 제안했다.

김 교수는 “고령화 사회가 되면서 골다공증 골절 중 고관절 기저부 골절에 대한 관심이 높다”며 “이번 연구를 통해 고관절 기저부 골절의 치료 성공률을 높일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할 수 있어 기쁘다”고 했다.

송수연 기자  soo331@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의 터닝포인트 ‘알룬브릭’
  • [카드뉴스]민감한 Y존 건강 지키는 방법은?
  • [카드뉴스]투석 방식 결정을 위한 '공유의사결정'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