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8.24 토 21:35
상단여백
HOME 뉴스
요양병원협회, 전국 투어 나선다…현안 소개 및 자정 당부23일부터 16개 권역 돌며 정책설명회…손덕현 회장 "설명회 통해 현장과 소통 방침"
  • 유지영 기자
  • 승인 2019.05.16 16:42
  • 최종 수정 2019.05.16 16:42
  • 댓글 0

대한요양병원협회가 23일부터 전국 16개 권역을 순회하며 정책설명회를 개최한다.

요양병원 현안에 대한 대응책을 소개하고, 진료비 및 간병비 할인 자제 등을 당부할 방침이다.

정책설명회는 권역별로 진행하며 ▲23일 오후 광주 ▲24일 오전 전남 ▲24일 오후 전북 ▲30일 오후 대구·경북 ▲6월 12일 오전 강원 ▲13일 오후 대전 ▲14일 오전 충남·세종 ▲14일 오후 충북 ▲18일 오전 서울 ▲18일 오후 경기 북부 ▲21일 오전 경기 남부 ▲21일 오후 인천 ▲27일 오후 부산 ▲28일 오전 경남 ▲28일 오후 울산 등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시간과 장소는 추후 공지할 예정이며, 협회에 회원 가입하지 않은 요양병원도 참석할 수 있다.

협회는 이번 정책설명회에서 ▲제9대 집행부의 회원중심의 협회 운영 방향 ▲요양병원 수가체계 개정사항 ▲적정성평가 및 인증평가의 방향 ▲중점 현안 추진사항(당직의료인 기준 완화, 요양병원 기저귀 의료폐기물 제외, 간병급여화, 커뮤니티케어) ▲지역사회 자정방향 ▲요양병원 관련 교육, 정보, 교류를 한 번에 할 수 있는 협회 ‘에듀센터’ 안내 ▲협회 회원의 혜택 강화 등 현안에 대해 설명하고, 전국 요양병원 대표자들과 함께 교류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갖는다.

또 진료비 및 간병비 할인행위를 자제해 줄 것을 당부하고, 사무장병원 등 불법행위에 대한 자정 의지도 피력할 예정이다.

아울러 손덕현 회장은 최근 춘계학술세미나에서 선포한 ‘노인인권 신장을 위한 존엄케어’를 실천해 줄 것을 요청할 계획이다.

정부도 최근 요양병원 수가 개편안을 확정하면서 오는 10월부터 의료중도환자에 대해 일상생활 자립과 회복을 위한 '탈 기저귀' 훈련을 하고 이동보행훈련을 할 경우 10% 가산 수가를 지급하기로 하는 등 존엄케어를 주문하고 있다.

협회 손덕현 회장은 “권역별 정책설명회를 통해 현장과 소통하고, 자정활동에 동참해 줄 것을 요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유지영 기자  molly97@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개 키울 자격 6가지는 무엇일까?
  • [카드뉴스]ALK 양성 비소세포폐암 치료의 터닝포인트 ‘알룬브릭’
  • [카드뉴스]민감한 Y존 건강 지키는 방법은?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