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3.21 목 18:16
상단여백
HOME 뉴스 기관·단체
“협력 재개 앞서 남북이 함께 ‘헬스 시큐리티’ 논의·대비해야”서울의대 통일의학센터 신희영 소장 “남북 면역체계 상이성에 대한 대책 담보돼야”
  • 이민주 기자
  • 승인 2019.03.14 06:00
  • 최종 수정 2019.03.14 06:00
  • 댓글 0

한반도 평화체제 국면과 보건의료 분야 협력 재개 흐름에 따라 남북이 공동으로 ‘헬스 시큐리티(Health Security)’에 대해 대응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서울의대 통일의학센터 신희영 소장은 지난 13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유라시아 보건의료 포럼 - 남북보건의료 교류협력 왜 필요한가’ 토론회에서 기존의 안보(security) 개념과 차원이 다른 포괄적인 헬스 시큐리티에 대한 접근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신 소장은 남북교류의 활성화는 남북 간 활발한 인구 이동을 가져오기 때문에 그 전제로서 남북 간 면역체계 상이성에 대한 대책이 확보 및 담보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개성공단, 접경지역에서의 감염병 동향이 이미 관련 대응 체계의 필요성을 암시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신 소장에 따르면 방북 인원이 18만명에 이르며 급증한 지난 2004년에서 2008년 사이 남한의 결핵 인구가 대폭 증가했으며, 남한 접경지역의 말라리아 발생이 전국 말라리아의 40~50%를 차지했다. 북한과 남한 모두 휴전선을 기준으로 근방지역 위주로 말라리아가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신 소장은 “한반도 평화체제와 이에 동반되는 남북 간 인력 교류, 왕래 시 서로 다른 질병 패턴과 감염성 질환에 대한 상호 노출 가능성은 본격적인 남북 통합과 주민 통합에 대비해 공동으로 대비해야 하는 영역”이라며 “남북한이 감염성질환 관리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협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구체적으로 ▲질병 진단 및 치료와 ▲인프라 구축에 협력해야 한다고 했다.

신 소장은 “각 도별 의료기관, 위생방역소, 실험실 기능을 위한 소모품을 지원하고 예상되는 질병별 의약품 지원이 우선적으로 필요하다”며 “자생적인 질병 치료를 위해 북한 의료인의 역량 구축도 요구된다”고 말했다.

신 소장은 또 “북한의료시설 현대화를 위한 기반 시설 확충이 필요하다. 이 과정에서 북한의 지리적 환경 요소를 고려해야 한다”며 “감염벙 질환을 관리하기 위해 휴전선 근처에 병상을 설치하고 통합적 선별지원에 대한 표준모델을 만들어야 한다”고 했다.

건국대 정치외교학과 이현출 교수도 “정치 등 여러 가지 위협 요인에 대한 안보를 고려해야 하지만 그중에서도 건강 안보(헬스 시큐리티)가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그런 측면에서 보건의료영역, 건강에 대한 안보는 특히 집중해야 할 주제다. 건강 안보야 말로 삶과 직접 연관 돼 있다”고 말했다.

정부도 이같은 건강 안보 문제에 대한 선결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며 적극 지원하겠다고 했다.

보건복지부 남북보건의료추진단 김진숙 팀장은 “복지부는 통일부와 협력해 보건의료분야에 대한 남북 간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며 “이 중에서 감염병에 대한 부분은 자국민 보호차원에서도 협력이 필요하다고 보고 있다”고 말했다.

김 팀장은 “누구나 알 듯 감염병은 국경을 막론하고 전세계를 누빈다. 아프리카의 에볼라가 우리나라에 들어오기도하고 중동에서 메르스가 유입되기도 했다”며 “남북 교류가 시작된다면 세균성, 바이러스성 질환이 혼재되면서 남북 간 보건의료쪽 어려움이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자국민 보호차원에서도 이에 대해 준비하고 대비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기획재정부 남북경협팀 권재관 팀장도 “보건의료분야에 대한 교류가 중요하다는 생각에 공감한다”며 “특히 감염병 대응 등 통일에 대비해서 미리 비용을 줄이는 방안에 대해 잘 들었다. 적극 지원하겠다"고 했다.

이민주 기자  minju9minju@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민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병원 직원들의 고민?
  • [카드뉴스] 유방암‧전립선암 환자의 뼈건강을 지켜라
  • [카드뉴스] 아픈 사람이 나쁜 사람으로 내몰리지 않는 사회 만들어야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