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4 토 07:46
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힐세리온, 중진공 등으로부터 48억 신규투자 유치
  • 박기택 기자
  • 승인 2019.03.12 16:10
  • 최종 수정 2019.03.12 16:10
  • 댓글 0

힐세리온(대표 류정원)이 중소기업진흥공단 및 5개 투자기관들로부터 48억원의 신규투자를 유치했다고 최근 밝혔다.

중소기업진흥공단 5억원을 필두로 인터베스트, HB인베스트먼트, 나우IB캐피탈, 현대기술투자, 한국임팩트금융 등 5개 투자기관들이 상환전환우선주(RCPS) 방식으로 43억원을 투자했다.

힐세리온은 초소형 스마트 초음파진단기 '소논'(Sonon)을 2014년에 개발해 국내외에서 판매하고 있다.

2012년 창업한 힐세리온은 이번 투자로 4번째 투자를 받았으며, 누적 투자액은 130억원에 달한다.

힐세리온에 투자한 기관은 소프트뱅크벤처스아시아, 산업은행, 마젤란기술투자, 지엔텍벤처투자, 엠벤처투자,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 등이다.

류정원 힐세리온 대표는 “48억원의 신규투자를 미국, 유럽, 아시아 등 글로벌시장 개척과 성능이 크게 향상된 차세대 신제품 '소논 500' 시리즈 개발에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힐세리온은 가천대길병원과 지난 2월 복부-심장-근골격을 하나의 초음파진단기로 진찰할 수 있는 3-in-1 초소형 무선 스마트 초음파진단기 '소논 400S' 공동개발 완료를 발표한 바 있다.

박기택 기자  pkt77@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기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 [카드뉴스]글로벌 HIV 치료 트렌드를 이끄는 '빅타비'
  • [카드뉴스]원자력발전소보다 병원이 더 위험하다?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