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4.20 토 07:56
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한국화이자, '자이복스정' 일부 제품 자진 회수자체 시험 결과, 용출시험 결과값이 국내 기준 벗어나
  • 이혜선 기자
  • 승인 2019.02.12 06:00
  • 최종 수정 2019.02.12 06:00
  • 댓글 0

한국화이자제약이 국내 공급하는 다제내성항생제 자이복스정 600mg(성분명 리네졸리드) 일부 제품을 자진회수하고 있다.

자이복스정(Zyvox)

자이복스정 시판 후 안정성시험 및 원 제조원 출하시험 결과, 일부제품의 용출시험 결과값이 국내 허가기준을 벗어난 것으로 확인됐기 때문이다.

용출시험 결과값이 허가기준을 벗어난 제품은 사용기한 2021년 4월 18일까지인 '제조번호 W94106'으로 병포장(20정) 제품이다.

해당 제조번호 외 제품은 모두 기준을 충족했기 때문에 그대로 사용해도 된다. 회수 기간은 오는 3월 1일까지다.

자이복스정은 지난 2006년 국내 출시된 다제내성항생제로 이른바 슈퍼박테리아를 치료하는 약물이다. 메타실린내성 황색포도상구균(MRSA)을 포함한 급성 세균성 피부 및 조직 감염 치료에 쓰인다.

지난 2014년에 특허가 만료되면서 한국유나이티드제약, CJ헬스케어, 영진약품, 셀트리온, 한올바이오파마, JW생명과학 등 국내 제약사들이 제네릭을 출시하고 시장에 뛰어들며 연간 100억원 규모에 달하던 매출은 지난해 약 2억원(유비스트 잠정 기준)으로 떨어졌다.

이혜선 기자  lh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병원 직원들의 고민?
  • [카드뉴스] 유방암‧전립선암 환자의 뼈건강을 지켜라
  • [카드뉴스] 아픈 사람이 나쁜 사람으로 내몰리지 않는 사회 만들어야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