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0.18 목 17:44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박능후 장관, ‘2~3인실 건보 적용’ 이행 직접 확인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 1주년을 맞아 경희의료원 방문
  • 곽성순 기자
  • 승인 2018.08.09 12:51
  • 최종 수정 2018.08.09 12:57
  • 댓글 0

보건복지부 박능후 장관이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 수립 1주년을 맞아 9일 경희의료원을 방문해 보장성 강화 대책 추진 이후 의료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한다.

상급종합병원인 경희의료원은 총 1,053병상이며, 2~3인실은 118병상이다.

정부는 작년 8월 9일 의료비 걱정 없는 든든한 나라 구현을 위해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을 수립하고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 의학적 비급여 등에 대해 건강보험 적용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이에 따라 2018년 1월 선택진료 폐지, 2018년 4월 간·담낭 등 상복부 초음파 건강보험 적용, 2018년 7월 상급종합병원과 종합병원 2~3인실 건강보험 적용 등을 통해 국민 의료비 부담을 줄여왔다.

박 장관은 경희의료원 원장 등 의료진을 만나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 비급여의 단계적 축소에 따른 환자들의 의료 이용 현황과 함께 병원 경영상의 애로점 등을 경청할 예정이다.

이어 7월 1일 이후 건강보험이 적용된 2~3인실을 둘러보면서 실제 입원 환자들과도 만나 선택 진료비 폐지, 상급병실 건강보험 적용 등 보장성 강화대책에 따른 의료비 부담 변화도 살펴본다.

또한 성인 중환자실 의료진 및 환자 보호자와의 간담회를 열고 중환자실 입원에 따른 환자와 가족들의 애로사항과 의료진의 어려움을 듣는 시간도 가진다.

특히 박 장관은 간담회를 통해 “올해 하반기에는 뇌‧혈관 MRI와 함께 중환자실, 응급실 등 중증환자 치료에 필요하나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 항목에 대해 중점적으로 건강보험을 적용해 나가겠다”며 “비급여의 건강보험 적용에 따른 의료계의 손실에 대해서는 적정 수가 보상을 통해 의료 현장의 애로를 해소하고 중환자실·응급실의 질적 향상도 도모하겠다”고 강조할 예정이다.

곽성순 기자  ks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성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오늘의 헤드라인
[뉴스]
올해 상반기 보건산업 수출 30% 증가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전이성 유방암 환자에게도 핑크빛 희망을
  • [카드뉴스]난임 환자에게 희망을 만드는 '고날에프'
  • [카드뉴스] 치매 예방과 관리, 약물치료만이 답일까?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