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0.18 목 17:44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의협이 제출한 수가 인상 근거자료 보니…의원 원가보전율 62~85% 수준…“원가는 수가인상으로 보전돼야”
  • 송수연 기자
  • 승인 2018.05.25 11:33
  • 최종 수정 2018.05.25 11:33
  • 댓글 1

대한의사협회는 2019년도 요양급여비(수가) 협상에서 원가 보전을 강조하고 있다(관련 기사: 원가 보전 요구하는 의협…“대다수 의원 영세하다”).

정부가 적정수가 보장을 기반으로 ‘문재인 케어’를 시행하겠다고 약속해 온 만큼 수가 인상을 통해 원가부터 보전해야 한다는 게 의협의 주장이다.

의협 수가협상단이 지난 24일 진행된 1·2차 협상에서 국민건강보험공단 측에 전달한 자료에도 이같은 주장을 뒷받침할 통계 등이 담겼다.

의협은 “지금의 저수가 구조에 대한 문제 인식 속에 보건복지부 장관,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도 ‘원가+α’ 보상을 공공연히 언급한 만큼 α에 대한 부분은 정책적으로 해결하더라도 원가는 수가인상을 통해 기본적으로 보전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의협은 의원급 원가보전율이 62~85% 수준이라는 연구보고서 3건을 근거로 제시하며 수가인상 기전은 충분하다고 강조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원가계산시스템 적정성 검토 및 활용도 제고를 위한 방안 연구’ 보고서(연세대 산학협력단, 2016년 7월)는 의원급 원가보전율이 62.6%, 진찰료 원가보전율이 50.5% 수준이라고 분석했다.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실시한 의료기관 회계조사 연구에서는 의원급 원가보전율은 85%, 기본진료 원가보전율은 75% 수준이라고 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지난 2006년 실시한 상대가치점수 개정연구 보고서는 의원급 원가보전율을 73.9% 수준으로 봤다.

의협은 “적정 수가는 국민을 위한 최선의 진료, 환자를 위한 안전한 진료의 초석”이라고 수가인상 필요성을 강조했다.

2016년 기준 전체 의원 수 대비 폐업률이 4.4%이고 의원과 병원 진료비 격차가 커지고 있어 수가 인상으로 조정해야 한다고도 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진료비 통계지표 참조(출처: 대한의사협회 '2019년도 수가인상 필요성' 자료)

최저임금 인상으로 월평균 인건비 지출이 늘었다는 점도 의협이 제시한 수가인상 근거였다.

의협 의료정책연구소가 개원의 2만9,931명을 대상으로 지난 2017년 9월 최저임금 인상으로 예상되는 월평균 추가 인건비 지출액을 조사해 분석한 결과, 의원당 월평균 65만8,000원이 인건비로 추가 지출되는 것으로 조사됐다. 연봉으로 환산하면 연 790만원이 추가 지출된다.

송수연 기자  soo331@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수가협상 테이블에서 충돌한 공단-의협 icon수가협상 통한 ‘적정수가 보상’ 기대에 찬물 끼얹는 복지부? icon공단-의협, 적정수가 위한 원가 분석 공동연구 가능할까 icon1차 수가협상 앞두고 신경전 벌이는 공단과 의협 icon의협 정조준한 공단 “투쟁 무기로 협상하면 결과 기대 어렵다” icon“어렵다”는 하소연으로 시작된 수가협상…적정수가 기대감도 icon“한의계 어렵다” 분위기 조성하는 한의협 icon치협·한의협·약사회 “문재인 케어 들러리 서지 않겠다” icon본격적인 수가협상 시작…건강보험 파이 얼마나 커질까 icon의협, 수가협상 ‘속도전’ 하나…상견례에서 한시간 논의 icon“저부담-저급여-저수가 악순환 고리 끊을 적기” icon“적정수가, 무작정 퍼준다는 의미 아냐”…선긋기 나선 공단 icon병협 “한계 달했다…수가 대폭 인상 필요” icon수가협상 변수된 의협 집회, 추가소요재정에도 악영향? icon공급자단체 기대감 부풀어 있지만 가져갈 ‘파이’ 크지 않을 듯 icon“수가협상 의미 없다” 회의장 박차고 나오는 공급자단체들 icon의협, 수가인상률 7.5% 제시…“수가 정상화에 필요” icon공급자단체 실망 커지는 수가협상…막판 파이 키우기 총력 icon“국민 정서와 다른 무리한 요구하는 의협, 고립 자초”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도둑놈들 2018-05-25 13:48:40

    물건을 사는데 판매가격도 아니고 원가의 80%도 안주고 내놓으라고 하는건 도둑놈 아닌가요? 그걸 원가라도 달라고 하는게 나쁜놈인가요?   삭제

    오늘의 헤드라인
    [뉴스]
    올해 상반기 보건산업 수출 30% 증가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전이성 유방암 환자에게도 핑크빛 희망을
    • [카드뉴스]난임 환자에게 희망을 만드는 '고날에프'
    • [카드뉴스] 치매 예방과 관리, 약물치료만이 답일까?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