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7.22 토 07:04
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부음 동정
서울의료원, 주민 300여명과 함께 ‘심장의 날’ 행사 가져

서울특별시 서울의료원(원장 김민기)이 지역 주민 300여명과 함께 심장질환 예방을 위한 ‘심장의 날’ 행사를 가졌다.

서울의료원이 지난 12일 의료원 4층 대강당에서 개최한 심장의 날 행사에서는 ▲혈관에 좋은 음식 어떻게 먹을까?(진혜원 영양팀장) ▲두근거림, 위험한 신호 구별하기(변경민 순환기내과장) ▲동맥경화, 쉽게 막을 수 있다(김석연 순환기내과장)라는 주제들이 다뤄졌다.

서울의료원은 지난 12일 4층 대강당에서 '심장의 날' 행사를 갖고 심장질환 예방법 등에 대해 지역 주민들과 함께 이야기 나눴다.

의료진과 사회자가 대담하는 토크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서는 참석한 주민들이 심장질환에 대해 궁금한 점을 직접 묻고 전문가의 답을 들을 수 있는 시간도 마련돼 큰 호응을 얻었다.

서울의료원 김석연 순환기내과장은 “최근 서구화된 식생활과 미세먼지, 공해 등 생활환경 변화로 인해 심장질환 발생률이 높아지는 추세여서 지역주민들의 질환발생을 예방하고자 매년 심장의 날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면서 “중장년층 참가자가 많아 흥미롭고 쉬운 형식으로 새롭게 준비해보았는데 반응이 좋았다. 지속적으로 유익하고 흥미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해 지역주민을 비롯한 서울시민의 건강증진에 도움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송수연 기자  soo331@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카드뉴스
  • [카드뉴스] 누가 중환자들을 위험에 빠뜨리나
  • [카드뉴스]진통제, 어디까지 알고 있니?
  • [카드뉴스]2030년, 우리나라는 의료인이 부족할까요?
여백
쇼피알 / 라디오
  • 1
  • 2
  • 3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